韩国经济电视台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방송 KCTV

왕퉈사: 총리의 유럽방문, 대외무역 안정에 이어 제조업 관련주 수혜 입을 듯

2017-06-01 15:18 중국경제망 편집:진옌

리커창 국무원 총리는 5 31일부터 6 2일까지 독일과 벨기에를 공식방문하여 일부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은 혁신, 경제무역, 신에너지, 후롄후퉁(互联互通), 중소기업 협력, 금융, 관광, 교육 등 여러 분야를 포함한다. 이에 관하여 중국경제망 왕퉈사 논설위원은 5 31중한재경연결·후강퉁프로그램 중에서 사실상 트럼프 정부가 출범한 이후로 중국의 최대문제와 불확정적인 요소는 무역분야에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의 역글로벌화 정책은 중국의 수출무역에 큰 저애로 작용하고 있다.

왕퉈사는 중국은 현재 유럽, 동남아 지역과의 경제무역 협력을 강화하여 중국의 무역이 안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리커창 총리의 국빈방문은 중국과 유럽의 무역협력을 추진시킬 수 있고 중국이 우위에 있는 제조업은 총리의 이번 해외 방문과 이에 따른 계약의 체결로 수혜를 입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유하기0

기획

투자중국

기업

행사정보

AIIB 특별보도

유학

연락처

중국경제망 국제부

전화: 010-81025065;010-81025156

팩스: 010-81025112

메일 주소:jukx@ce.cn; jinyan@ce.cn

우편 번호: 100054

회사 주소: 베이징(北京)시 시청(西城)구 바이즈팡둥(白纸坊东)가 2

시진핑 한국방문 1주년 특별보도
중국경제망 소개 | 경제일보 소개 | 연락처
저작권자 ⓒ 중국경제망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