韩国经济电视台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방송 KCTV
속보

【중국경제 1일1문】중국의 로봇 혁명, 세계 경제를 위협하나?

2017-08-30 18:18 중국경제망 편집:叶玉龙

[문제 제기]

-동아일보는 23일 블룸버그 통신의 보도를 인용하여 전 세계로 수출된 중국산 제품은 각국 경제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했다.

【提出问题】

-东亚日报23日援引彭博社报道称,出口全球中国商品将对各国经济有相当大影响。

-작년 중국 로봇 출하량이 27% 급격히 증가해 9만 대에 달했다. 가장 높은 단일 국가 매출을 기록하였으며 거의 전세계 총량의 3위를 기록하였다. 2019년 출하량은 지금보다 2배로 늘린 16만 대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去年中国机器人出货量猛增27%,达到9万台,创下了单个国家出货记录,几乎占到全球总量第三,预计到2019年这一数字将攀升至16万台,几乎比现在翻一番。

-로봇 사용이 많아질수록 노동력에 대한 수요가 줄어들 것이다. 이로 인해 빈부 격차가 더 커지면서 소비위축이 초래될 우려가 있다.

-机器人使用增多,对劳动者需求下降,或将贫富差距进一步拉大,使得消费萎缩。

[문제 분석]

-,공업 로봇으로 제조업 노동력 부족 완화에 치중해

경제일보·중국경제망 장강 재경 평론가는 글로벌 로봇 경기에서 단계를 오르는 동작은 단 한국 로봇만 잘 완수하여 경기를 이겨냈고 중국 로봇은 아직까지 복잡한 신체운동을 수행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장 평론가는 향후 몇 년간 중국은 로봇 발전에서 공업 로봇 개발에 더 치중할 것이고 주로 제조업 노동력이 부족한 문제를 완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分析问题】

-中国侧重于工业机器人缓解制造业劳动力不足

经济日报社·中国经济网财经评论员张刚说,全球的机器人比赛,一个上台阶的动作,只有韩国胜出了。中国机器人在复杂的形体运动上,还是很难实现。可能未来的几年,中国在机器人发展上,将更加侧重工业机器人,主要是缓解制造业的劳动力不足的问题。

-,로봇 수출량이 많지만 논리적 사고 육성이 韓·美보다 못해

경제일보·중국경제망 장제 재경 평론가는 로봇이 노동자의 이익을 해치지 않고 지식에 대한 갈망을 가져온다고 지적했다. 인공지능 시대에 고급 인재에 대해 더 큰 수요가 있는데 현재 중국이 수출하는 로봇은 증가하고 있지만 고급 인재의 지력이 떨어지고 있다고 장 평론가가 토로했다.

-中国出口机器人多 但逻辑思维培养不及韩美

经济日报社·中国经济网财经评论员张捷认为,机器人不损害工人利益,机器人真正带来的是对于知识的渴求。人工智能时代,对高尖端人才有更大需求,现在中国出口机器人增多,但是高端人才智力一直在下滑。

그리고 장 평론가는 중국은 수년째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1등을 따지 못했고 최근엔 중학생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또 한번 한국에 졌다고 말했다. 한국과 미국은 모두 논리적 사고 훈련을 강화하고 있는데 중국은 오히려 제한하고 있다고 장 평론가가 지적했다.

中国奥数已经连续多年没拿到世界第一,而且最近国家中学生奥数又输给了韩国,像韩、美都是在大力加强逻辑思维性训练,中国反而限制这方面培养。

-,글로벌 경제를 위협하지 않고 복지를 가져준다

장제는 중국의 수출 촉진은 세계 경제를 위협하는 것과 직접적인 관계가 없다고 말했다. 지금은 글로벌화 시대인데 국제분업체제 하에서 각국의 수출이 다 증가하기 마련이다. 그래서 개방형 국가의 경제를 세계 다른 국가의 위협으로 지정하는 것은 언론플레이를 하는 것이다.

-中国未威胁全球经济 反而带来福利

张捷表示,中国出口驱动和威胁全球经济没有有直接联系。目前是全球化。在全球分工情况下,各国出口都会增加。所以对于开放型国家经济,把它说成对全球其他威胁,是在制造舆论。

장 평론가는 중국의 수출품이 다른 나라보다 가격이 저렴하기 때문에 전 세계 사람들이  작은 대가로 더 좋은 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만들고 세계 사람들의 삶의 질이 향상되는 데 이롭다고 평가했다.

“中国出口东西比别人便宜,可以让全球人民以更小代价过上更好生活,对于全世界人民生活质量提高都有很大好处。”

[해결 건의]

-중국에서 공장건설 투자, 해당 기업 종목에 투자

경제일보·중국경제망 장강 재경 평론가는 중국의 로봇에 대한 거대한 시장 수요 기회를 잡으려면 방법이 딱 하나인데 바로 중국에 와서 공장건설에 투자하거나 해당 기업 종목에 투자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징잉그룹(ECS 精英集团)이나 Midea(美的)는 다 A주 시장의 상장사이라서 투자 경로가 비교적으로 다양하다고 장 평론가가 덧붙였다.

【解决建议】

经济日报·中国经济网财经评论员张刚认为,要想把握住中国人庞大的机器人市场需求,唯有一个办法,就是来中国投资建厂,或者来投资相关企业的股票。像精英集团、美的集团都在A股是上市公司,投资途径还是比较丰富的。

공유하기0
중국경제망 소개 | 경제일보 소개 | 연락처
저작권자 ⓒ 중국경제망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