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국제수입박람회
한국경제TV

상반기, 외국인이 中서 출원한 지적재산권 수량 안정적으로 증가

2019-07-10 17:24 신화망 편집:구가흔

국가지적재산권국이 9일 발표한 데이터에서 2019년 상반기, 외국인이 중국에서 출원한 지적재산권 수량이 안정적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제사회가 중국의 지적재산권보호에 믿음을 가지고 있다는 표현이다.

2019년 상반기, 외국인이 중국에서 출원한 발명특허 수량과 상표 수량이 각각 동기대비 8.6%와 15.4%가 늘어난 7.8만건과 12.7만건에 달했다.

국가 별로 보면, 발명특허는 일본, 미국과 독일이 중국에서 출원을 가장 많이 한 국가 Top 3에 들었고 그들의 동기대비 증가율은 각각 12.6%, 3.4%와 6.6%에 달했으며 상표 면에서는 미국, 일본과 영국이 중국에서 출원을 가장 많이 한 국가 Top 3에 들었고 동기대비 증가율은 각각 13.6%, 31.4%와 56.9%에 달했다.

“비 자국민 지적재산권 출원 수량은 한 나라의 지적재산권보호 수준과 비즈니스 환경을 반영하는 ‘풍향계’와 ‘기압계’다”. 거수(葛樹) 국가지적재산권국 전략기획사 사장은 현재 외국인이 중국에서 출원하는 지적재산권 수량이 늘어나는 추세이고 이는 글로벌 혁신 주체가 중국의 지적재산권보호와 비즈니스 환경에 확고한 믿음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충분히 구현했다고 말했다.

원문 출처:신화사

공유하기0

1일1문

주간 중국경제

기업

중한 재경 연결

[특집] 시진핑, "일대일로"를 말하다

한중 네트워크 연결

연락처

중국경제망 국제협력센터
전화: 010-81025111;  010-81025156
팩스: 010-81025112
메일 주소: jukexin0803@hotmail.com
우편 번호: 100054
회사 주소: 베이징(北京)시 시청(西城)구 바이즈팡둥(白纸坊东)가 2호
2019 중국 춘제 특집
중국경제망 소개 | 경제일보 소개 | 연락처
저작권자 ⓒ 중국경제망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