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국제수입박람회
한국경제TV

수입박람회 동풍을 타고 중국과 라틴아메리카 사이에 다리를 가설—인까삐에 파나마 외교장관 인터뷰
乘进博会东风 架中拉间桥梁——访巴拿马代外长因卡皮耶

2018-11-05 13:17 신화망 편집:구가흔

파나마 정부대표단과 함께 곧 중국국제수입박람회에 참가하게 된 루이스 미겔 인까삐에 파나마 외교장관은 최근에 신화사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파나마는 이번 대회의 동풍을 빌어, 역내 물류와 무역의 ‘요충지’로서 파나마의 지위를 공고히 하고 중국이 라틴아메리카로 진출하는 관문 역할을 해주며 라틴아메리카와 중국 사이에 다리를 놓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即将随巴拿马政府代表团出席中国国际进口博览会的巴拿马代外长路易斯·米格尔·因卡皮耶日前接受新华社记者采访时表示,巴拿马欲乘本次盛会东风,巩固其作为物流、贸易的地区“枢纽”地位,做中国进入拉美的门户,架起拉中之间的桥梁。

파나마 정부는 이번 수입박람회를 고도로 중요시하고 후안 카를로스 바렐라 대통령을 비롯해 여러 명의 내각 장관, 여러 정부 부처 및 수 십명 기업대표가 참석하게 된다.

巴拿马政府高度重视此次博览会,巴总统巴雷拉、数位内阁部长、多个政府部门及数十家企业代表都将出席。

인까삐에 장관은 파나마는 이번 수입박람회를 통해 브릿지와 요충지로서의 자국의 경쟁우세를 글로벌에 알리려 한다고 말했다.

因卡皮耶说,巴拿马希望借助进博会向世界展示本国作为桥梁和枢纽方面的竞争优势。

소개에 따르면, 파나마는 정부와 기업 두 부분으로 나눠 전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전시관에는 운하관리국, 파나마관광국, 콜론자유무역구관리위원회, 농업발전부, 산업무역부, 투자촉진회 등 부처가 입주하고 기업전시관에는 열대과일, 생선, 육류, 커피와 코코아 등 파나마 농산품을 취급하는 기업이 입주할 예정이다.

据介绍,巴拿马将设置政府和企业两个展馆。政府展馆参展单位包括运河管理局、巴拿马旅游局、科隆自贸区管委会、农业发展部、贸工部以及投资促进会等。企业展馆将带来热带水果、海鲜、肉类以及咖啡和可可等巴拿马农产品。

인까삐에 장관은 수입박람회는 글로벌에 중국의 개방 뿐만 아니라 중국이 글로벌 무역을 중요시하는 정도를 보여줄 수 있고 “많은 나라 정상의 참석에서 글로벌에 대한 이 박람회의 중요성이 입증되었다”고 말했다.

因卡皮耶表示,进博会将向世界展示中国的开放,同时也说明中国对全球贸易的重视程度。“许多国家政府首脑的出席,恰恰印证了这个博览会对整个世界的重要性。”

중국이 선후로 파나마, 도미니카, 엘살바도르 등 나라와 외교관계를 수립한 사안과 관련해, 인까삐에 장관은 이는 라틴아메리카 지역과의 파트너 관계 심화를 중요시하는 중국의 의지를 충분히 구현했다고 말했다.

谈到中国先后与巴拿马、多米尼加和萨尔瓦多建立外交关系,因卡皮耶说,这充分显示了中国对与拉美地区深化伙伴关系的重视。

올해는 ‘일대일로(一帶一路: 실크로드 경제벨트 및 21세기 해상 실크로드)’ 구상이 제기된지 5주년 되는 해이다. 이와 관련해 인까삐에 장관은 파나마는 ‘일대일로’ 구상의 중요한 참여자이자 중국과 ‘일대일로’ 건설 계약을 체결한 첫 라틴아메리카 국가이라고 말했다.

今年是“一带一路”倡议提出五周年。对此,因卡皮耶表示,巴拿马是“一带一路”倡议的重要参与者,是首个与中国签署“一带一路”建设备忘录的拉美国家。

“우리는 중국이 (라틴아메리카) 기타 지역으로 진출하는 관문으로 되기 바라고 그 어느 다른 나라도 (파나마처럼) 이런 거대한 우세를 가지고 있지 않다”고 인까삐에 장관은 강조했다.

“我们希望成为中国通往(拉美)其它地区的门户,没有其它国家能(像巴拿马一样)拥有如此大的优势。”他强调。

원문 출처: 신화사

原文出处:新华社

 

 

공유하기0

1일1문

주간 중국경제

기업

후강퉁 다시보기

[특집] 중국 개혁개방 40주년

이원생방송 다시보기

연락처

중국경제망 국제협력센터
전화: 010-81025111;  010-81025156
팩스: 010-81025112
메일 주소:jukx@ce.cn; yuanws@ce.cn
우편 번호: 100054
회사 주소: 베이징(北京)시 시청(西城)구 바이즈팡둥(白纸坊东)가 2호
2018 전국
중국경제망 소개 | 경제일보 소개 | 연락처
저작권자 ⓒ 중국경제망 2011